후임이 첫날부터 사고쳤다는 공붕이 > 공지사항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공지사항

후임이 첫날부터 사고쳤다는 공붕이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웃음전도사
댓글 0건 조회 19회 작성일 21-06-11 02:54

본문

img

단지 자신만을 위해서 생활하는 이는 생활할 가치가 없다. - 영국 속담100만원소액대출
과즙 틀을 너무 쥐어짜면 포도씨 냄새가 나는 포도주가 된다. - F. 베이컨24시간즉시대출
책만큼 매력적인 가구는 없다. - S. 스미드 호전드 부인5분대출
영물이란? 영원한 물주간편대출
술과 커피는 안 팝니다를 4자로 줄이면 ? 주차금지강원도일수
남자에게 중요한 것은 사랑하는 여자이다. 남자는 모든 행복과 고뇌 를 여자로부터 얻는 것이다. - 샤르돈느경기도달돈
못 먹는 밥의 종류는 몇 가지일까? 82가지 → 쉰밥 50 서른밥 30 톱밥 1 눈치밥 1 경기도대출
복수를 하려고 벼르는 사람은 입는 상처의 치료를 않는 법. - 프란시스 베이컨경기도일수
약한 자여 너의 이름은 여자니라. - 셰익스피어(W. Shakespeare)네이버대출
섬세하고 빈틈없는 광기는 섬세하고 빈틈없는 지혜가 하는 짓이다. - 라 로슈푸코담보대출
바나나가 웃으면? 바나나킥당일대출
부귀한 집은 너그럽고 후(厚)하여야 하거늘 도리어 각박함은 곧 부귀하면서 그 행실을 가난하고 천하게 함이니 어찌 능히 복을 받으리오. 총명한 사람은 거두고 감춰야 하거늘 도리어 자랑함은 곧 총명하면서도 그 병이 어둡고 어리석음에 있나니 어찌 패하지 않으리오. - 『채근담』 자연편(自然篇)대구달돈
한 가지 뜻을 가지고 그 길을 걸어라! 잘못도 있으리라. 그러나 다시 일어나서 앞으로 가라! - 프라게르대구대출
가난한 사람을 돌보는 것은 사회 전체의 책임이다. - 스피노자대구일수
자신의 전체적인 인격을 발달시키고자 적극적으로 노력하여 생산적인 방향으로 나아가지 않는다면 사랑을 위한 모든 시도가 결국 수포로 돌아가게 될 것이라는 점을 독자들에게 확신시켜 주려는 것이 바로 이 책의 목적이다. 즉 저마다의 개인적인 사랑을 통해 만족을 얻는 것도 이웃을 사랑하는 능력이 없이는 그리고 진정한 겸손과 용기 신념과 철저한 훈련이 없이는 성취할 수 없다는 것을 저자는 강조하고 싶다. - 에리히 프롬 『사랑의 기술』 서문 中대출
비가 올때 하는 욕은? byc대학생대출
젊은이들은 밤중에 태어나서 이튿날 아침 해돋이를 처음 보는 갓난애들 같기 때문에 어제란 으레 없었던 것처럼 생각하기 쉽다. - 서머셋 모옴모바일대출
전쟁에서 이등상이란 없다. - 오마 브레들리무직자대출
하루 하루를 자기 인생의 마지막 날같이 살아라. 언젠가는 그 날들 가운데 진짜 마지막 날이 있을테니까. - 레오 부스칼리아법인사업자대출
세상의 천재적 작품 속에는 우리의 머리 속에도 한번은 떠올랐으나 우리 스스로 버린 사상이 깃들어져 있다. 우리 스스로 생각했다가 내버린 생각들이 새삼 위엄을 갖추고 되돌아왔음을 발견한다. - 랠프 월도 에머슨부산대출
남녀 관계에서 두 사람만이 저녁식사를 세 번씩이나 갖고도 아무 일 이 없을 때는 단념하는 것이 좋다. - 고즈 야스지로비대면대출
인류 최초의 동물원은? 노아의 방주 사업자대출
당신은 그리스도와 자신을 동시에 영화롭게 할 수 없다. - 작자 미상서민대출
사과 깎을 때 칼등으로 먼저 톡 치는 이유? 기절시켜 놓고 옷 벗기기 위해서울달돈
그대 만약 단단한 정조관을 지니고 있다면 그것으로 지참금은 충분하다. - 푸라우타스서울대출
젊은이들은 밤중에 태어나서 이튿날 아침 해돋이를 처음 보는 갓난애들 같기 때문에 어제란 으레 없었던 것처럼 생각하기 쉽다. - 서머셋 모옴서울일수
여행이란 우리가 사는 장소를 바꾸어 주는 것이 아니라 우리 생각과 편견을 바꾸어 주는 것. - 아나톨 프랑스소상공인대출
개가 사람을 가르친다를 나타내는 사자성어는? 개인지도소액대출
스스로를 믿는 자는 타인도 믿는다. - 경행록(景行錄)소자본대출
씨암탉의 천적은? 사위신용대출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회원가입

설문조사

결과보기

그누보드 비우기


사이트 정보

회사명 : 회사명 / 대표 성혁형님
주소 : OO도 OO시 OO구 OO동 123-45
사업자 등록번호 : 123-45-67890
전화 : 02-123-4567 팩스 : 02-123-4568
통신판매업신고번호 : 제 OO구 - 123호
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정보책임자명

접속자집계

오늘
81
어제
340
최대
340
전체
24,144
Copyright © halloseong.com. All rights reserved.